기사 (전체 53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건강] 건조해서 가렵고, 추워서 가렵고.. 겨울철 피부 비상
차갑고 건조한 겨울 ‘한랭두드러기’와 ‘피부건조증’ 많아스키 시즌이 한창인 요즘, 대학생 김 모(22세)씨는 방학을 맞아 지인들과 스키장을 찾았다. 차가운 바람을 가로지르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하지만 돌아오는 길에 두드러기로 인한 가려움증 때문에
이현우 토요저널 NewsRoom   2018-01-15
[사람과삶] 김재성 강동효인성문화교육원 원장, 2018년 신년사
희망찬 2018년 소망하는 모든 꿈 이루시기 바람니다.강동효인성문화교육원은 인륜이 붕괴되는 현대사회에서 효 및 인성교육이 어느 때보다 절실히 요구되고 있습니다.이런 시점에서 효인성 교육은 누구에게나 필요하며 특히 초․중․고등학교를
이현우 토요저널 NewsRoom   2018-01-11
[사람과삶] 최규언 강동구 강원도민연합 회장, 2018년 신년사
*평창 동계 올림픽 성공을 기대하면서...희망찬 2018년 황금개띠해인 새해아침이 밝았습니다.충직하고 책임감이 강하며 활동성이 강한 개의 천성처럼 밝은 미래를 향해 힘차게 전진 하셔서 모든 꿈이 이루어지는 한해가 되시길 기원합니다.이제 한 달 앞으로
이현우 토요저널 NewsRoom   2018-01-11
[사람과삶] 민병규 강동구 호남향우연합 회장, 2018년 신년사
호남향우회 여러분! 2018년 무술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매년 새해가 되면 올해는 더 좋은 일이 많아질 거라는 기대로 새로운 희망을 가져봅니다.기쁜 마음으로 새해를 맞이하고 꼭 그렇게 되기를 기원합니다.다사다난했던 지난해 호남향우회가 베풀어준 은혜
이현우 토요저널 NewsRoom   2018-01-11
[사람과삶] 김연환 강동구 영남향우연합 회장, 2018년 신년사
2018년 강동구 영남향우회원 여러분!무술년 한해에도 영남향우회 여러분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가득하시기를 소망합니다.지난해에 보여주신 따뜻한 관심과 배려에 감사드리며 올해에는 더욱 향우회원님들을 모시고 열정적으로 활성화 할 계획입니다.고향을 떠나 오
이현우 토요저널 NewsRoom   2018-01-11
[사람과삶] 신촌 세브란스병원 김병문 교수, 대한신경중재치료의학회장 취임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영상의학과 김병문 교수가 대한신경중재치료의학회의 제11대 회장에 취임했다. 임기는 2018년 1월부터 2년간이다.대한신경중재치료의학회는 지난 1994년 창립됐으며 국내 전문의, 의학자, 관련분야 종사자 300여명을 회원으로 두고
이현우 토요저널 NewsRoom   2018-01-05
[건강] 겨울철 ‘입 돌아가는’ 안면신경마비 비상
5년 새 20% 가까이 증가, 발병 초기 집중치료 매우 중요얼굴 한쪽이 마비되는 안면신경마비 환자가 늘고 있다. 안면신경마비는 얼굴 근육의 움직임을 지배하는 7번 뇌신경(안면신경)이 손상되어 발생하는 질환으로, 흔히 ‘입이 돌아갔다’고 표현하는 안면
이현우 토요저널 NewsRoom   2018-01-03
[건강] 강동경희대병원, ‘전국 유일 당일 검사결과 볼 수 있다’
폐암검사 기존 ‘영상+조직검사’를 내시경 하나로 해결기관지 초음파 내시경 ‘세침흡인술’로 수술 않고 조직검사까지 암 확진을 위해서는 CT, PET-CT와 같은 최첨단 영상장비 검사 외에 조직검사를 반드시 해야 한다
이현우 토요저널 NewsRoom   2018-01-02
[건강] 기억이 가물가물 ‘머리속의 지우개’, 알츠하이머병
보건복지부에서 발표한 치매 유병률 조사에 따르면 2016년 65세 이상 노인의 치매 환자 수는 약 68만 8천명으로 집계되고 있으며, 유병률은 약 10%다.치매의 유병률은 지속적으로 상승해 2030년에는 약 127만 명, 2050년에는 약 271만 명
이슬기 기자   2017-11-21
[건강] 강동경희대병원 이유호 교수, 대한이식학회 최우수 구연 발표자 선정
이유호 강동경희대병원 신장내과 임상조교수가 지난 10월 18일부터 22일, 인천 하얏트 호텔에서 열린 대한이식학회에서 최우수 구연 발표자로 선정됐다.이유호 임상조교수는 아시아 이식주간(ATW, Asian Transplantation Week) 2017
이슬기 기자   2017-11-17
[건강] 강동경희대병원 강자헌 교수팀 “녹내장 조기 진단 시야검사기 국산화 성공”
기존 수입제품보다 비용과 크기 작고, 모든 기능면에서 앞서강자헌 교수 “앞으로 국민보건의료 이바지 위해 더욱 노력” 녹내장은 눈으로 받아들인 빛을 뇌로 전달하는 시신경에 이상이 생겨 시야가 보이지 않는 증상이 나타나는 질환이다. 적절한 치료가 이뤄지지
이슬기 기자   2017-11-17
[건강]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 고령자 환절기 건강관리
아침 저녁의 쌀쌀한 기온이 확연히 가을을 느끼게 한다. 일교차가 10℃ 이상 나는 날씨가 계속되면 우리 몸의 생체리듬은 혼란을 겪게 된다. 공기를 마시고 내뱉는 호흡기는 이 같은 기온 변화에 굉장히 민감하게 반응하기 때문에 환절기에는 감기 등 호흡기
이현우 토요저널 NewsRoom   2017-11-15
[건강]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 기침, 건강의 신호등
기침은 우리가 대수롭지 않게 넘기는 흔한 증상이며 많은 사람들이 병원을 찾는 이유이기도 하다. 기침 자체는 걱정할 질병이 아니라 우리 몸으로 유해물질이 들어오는 것을 막고 호흡기 분비물을 제거하는 자연스러운 반사작용이자 방어기전이다. 그러나 한편으로
이현우 토요저널 NewsRoom   2017-11-15
[건강] 강동경희대병원, 뇌질환 이상신호 바로알기 ‘건강강좌’ 개최
11월 21일 ‘건강을 위한 한 수! 몸이 말하는 신호 바로 알기’ 주제로 강좌 진행강동경희대병원(원장 김기택) 뇌신경센터는 오는 11월 21일(화) 오후 1시 30분부터 별관 지하 1층 강당에서 ‘건강을 위한 한 수! 몸이 말하는 신호 바로 알기’라
이현우 토요저널 NewsRoom   2017-11-15
[건강] 내가 설마 당뇨병? 10명 중 4명은 모르고 지내
40대 환자 절반은 본인이 당뇨병인지도 모르고 진단 받아증상 느끼지 못하고 지내다 중풍 · 심근경색 · 실명 와서야 아는 경우 많아 2016년 국민건강영양조사에 따르면, 당뇨병 유병률이 30세 이상 성인에서 14.4%(남자 15.8%, 여자 13.0%
이슬기 기자   2017-11-13
[건강] ‘망막’ 건강하게 지키는 4가지 방법
건강에 관심이 많아도 눈에 대한 관리는 소홀한 사람들이 많다. 갑자기 눈앞이 흐릿하게 보여도 그저 노안이나 피로 때문이라 가볍게 여기며 넘기기 일쑤다. 하지만 실명을 유발할 수 있는 망막질환의 경우 초기 별다른 통증이나 자각증세가 없어 주의가 필요하다
이슬기 기자   2017-11-10
[건강] 건협, 휘황찬란한 빛공해 인체에 해로운 이유
첨단과학기술의 발달로 우리는 심야에도 환한 조명 아래 낮과 같은 생활을 영위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모바일기기는 잠에 들기 직전까지 우리를 빛에 노출시킨다. 그런데 이렇게 과도한 빛이 우리의 건강을 해칠 수 있다는데…. 빛공해의 심각성에
이현우 토요저널 NewsRoom   2017-11-10
[건강] 건협. 체력과 면역력 떨어진 어르신 대상포진주의보
체력과 면역력 떨어진 어르신 대상포진주의보대상포진이 생기면 감기에 걸렸을 때처럼 몸에 힘이 빠지고 물집이 생긴다. 살짝 스치기만 해도 극심한 통증을 동반해 고통스러운 질환이다. 특히 면역력이 약한 고령자에게 많이 발생한다는데…. 이를 극복
이현우 토요저널 NewsRoom   2017-11-10
[사람과삶] 강동구도시관리공단, 이계중 이사장, 강동과 함께한『오직 한 길』出版記念會
이계중 이사장, 강동과 함께한『오직 한 길』出版記念會부구청장 퇴임까지...풍부한 행정 경험과 철학, 기업 경영활동, 이계중의 삶 기록‘사람이 아름다운 풍성한 강동’의 미래와 꿈 ,주민과 함께 이룰 것... 이계중 이사장(강동구도시관리공단)이 11월 1
이현우 토요저널 NewsRoom   2017-11-09
[건강] 강동경희대병원, 병원계 최초 ‘보는 병원보’ 도입
강동경희대병원은 기존의 읽는 병원보의 한계를 뛰어넘는 ‘보는 병원보’를 병원계 최초로 도입했다고 1일 밝혔다. ‘보는 병원보’를 통해 병원보 콘텐츠에 소개된 의사 및 건강정보를 생생한 영상으로 만날 수 있다.기존의 읽는 병원보는 텍스트와 이미지를 통한
이슬기 기자   2017-11-0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강남구 선릉로 137길 25 (논현동) | 대표전화 : 02)3427-3333 | 팩스 : 070-8261-4506
등록번호 : 서울, 다01981 | 발행ㆍ편집인 : 이현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우
Copyright © 2018 토요저널. All rights reserved.